Skip to main content

▶ 2014년 이후 매년 30% 넘는 높은 선호도

▶ 주식·뮤추얼 펀드는 최근 불안장세에 시들